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09.04 2020

일본, 비상식 확대로 새로운 시장경쟁

조회909

도쿄지사 yes@at.or.kr  

재해용 비상식품 시장이 신형코로나 감염 확산을 계기로 크게 확대하고 있다. 비상식상품회사 오니시식품(尾西)은 1월에서 5월까지의 판매실적이 전년 대비 약 2.5배 늘어났다. 기존 자연재해 시에는 행정과 기업 비축용 상품이 수요 되었지만, 이번에는 인터넷 판매와 생협 공동구매를 통한 개인 수요가 컸다. 동시에 즉석 밥이나 포장된 떡, 야채음료 등 보관성이 높은 가공식품의 매출도 좋아지면서 비상식과 일상식의 경계가 없어지고 있다.


■ 주목도가 높은 상품
· 특히 비상용 식품 중 매출이 높은 상품은 채소 반찬 식품들이며, A사 “뿌리채소의 부드러운 조림”은 동기 대비 3,121% 증가, “토란의 닭 소보로 조림”은 동기 대비 1,868%로 각각 크게 증가했다. 뿌리채소나 토란, 감자 등은 면역력 향상 기능이 높은 채소이고 코로나로 인한 체중증가 해소를 위한 식물섬유가 풍부한 채소로써 더욱 사람들의 관심이 커졌다. 또한, 고령화 사회로 나이가 많은 사람들에게는 특히 조림으로 조리된 점도 인기의 요인 중 하나이다.
  
· 가공식품도 K사의 “야채 가득 수프 세트”가 동기 대비 300% 증가, 야채음료인 “야채 1일 이거 한 팩”이 동기 대비 136% 증가했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뿌리채소의 부드러운 조림

토란의 닭 소보로 조림

야채 가득 수프 세트

야채1일 이거 한 팩



■ 새로운 시장경쟁
· 비상식품 시장에서는 자연재해 발생 시 행정과 기업의 비축용 상품이 주로 팔렸지만, 이번 코로나 사태에서는 “자기의 안전은 자기가 지킨다.”라는 의식이 강해지면서 가정용 상품이 중점적으로 팔렸다. 코로나 사태가 지속되는 가운데 폭우 등 자연재해가 겹치면서 개인의 비상용 식품 수요가 증가하여 일상식과 비상식의 새로운 시장경쟁이 형성되고 있다.

· 비상식품 전문 업자들은 "기존, 우리 업계는 유통기한을 늘리려고 노력해 왔지만, 이번 사태를 통해 그 이상으로 맛과 구색을 갖춘 더 많은 사람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상품이 요구되고 있다."라며 방침 전환이 시급해지고 있다고 한다.

· 현재 오니시식품이나 알파식품 등 비상식 식품회사에서는 신상품으로 알레르기 대응 상품이나 누룽지, 면류, 과자류 등 장기보관이 가능하고 맛과 종류가 다양한 상품을 출시하고 있다.

external_image

찹쌀가루로 만든 카레우동

밀가루를 포함한 알레르기 물질 28품목을 제외, 또한 5년 6개월의 장기보존이 가능한 상품. 많은 사람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음.
패키지가 그대로 그릇이 되고, 뜨거운 물을 붓고 7분 기다리기만 하면 본격적인 카레우동을 맛볼 수 있음.

external_image

매직파스타 시리즈


사타케식품에서는 매직라이스 시리즈로 출시. 매직라이스란 한번 지은 밥을 건조해 장기보존이 가능하게 만들어 따뜻한 물이나 물을 적당량 첨가하는 것으로 갓 지은 상태로 돌아오는 상품. 이번엔 매직파스타로 물을 빼는 등의 작업이 필요 없고 종류는 “카루보나라” “페페론치노파스타” “버섯파스타”의 3품 출시.

external_image

포켓몬 라이스 쿠키


과자류에서는 재해용 장기 보존과 알레르기 대응 상품으로 인기가 있는 “포켓몬 라이스 쿠키”가 코코넛 맛과 딸기 맛으로 신상품을 출시.



■ 시사점
· 자연재해가 많은 일본에서 비상용 식품은 꾸준히 주목을 받아왔는데, With코로나로 비상사태상황이 반년 가까이 지속되면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소비자들이 식품을 구매할 때 “비축”이나“건강”이라는 키워드가 선택지 중 하나의 필요조건으로 변해가면서 비상식품 시장이 확대하고 있다. 비상용 식품업자들은 이전에는 주로 유통기한에 집중해서 제조했었는데, 최근에는 맛과 종류의 다양성까지 겸비한 신제품을 출시해 비상식 카테고리를 넘어 일반식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키우고 있다.

· 코로나가 전세계적으로 확산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비상식에 관한 이러한 관심은 일본뿐 아니라, 전세계적인 트렌드로 자리 잡을 수 있다. 한국도 비상식에 관한 관심이 뜨거운데, 유통기한뿐 아니라 다양성과 건강까지 고려한 제품 개발이 이루어진다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식품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을 것이다.



<자료출처>
· 일본식량신문 2020년 7월 29일자 “코로나, 비상식확대”
· 일본식량신문 2020년 7월 29일자 “코로나로 시장 확대, 새로운 경쟁시대로”

<사진출처>
· 라쿠텐

'일본, 비상식 확대로 새로운 시장경쟁'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 등록된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키워드   #일본 #건강 #비상식품 #비축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