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11.06 2020

일본, 소자이관리사자격으로 식품안전성 향상

조회302

도쿄지사 yes@at.or.kr  

일본 소자이(惣菜) 1)협회의 “소자이관리사 자격시험” 2020년 합격자는 2,842명으로 일본전국의 자격증 소지자는 2만 8,872명이 됐다. 소자이관리사 양성연수프로그램은 일본의 식품안전성 향상이나 개발을 위해 소자이제조업을 비롯한 식품메이커, 외식업, 도매업, 소매업, 포장재, 인재서비스 등 여러 업종에서 취득하고 있다. 

1)소자이(惣菜) : 반찬류로 비교적 소비기한이 짧은 완조리식품, 냉동・레토르트 등 제외

■ 소자이관리사란
・소자이관리사란, 소자이로 한정되는 지식뿐만 아니라 원재료, 냉동기술, 위생관리, 식품 법령, 포장 기술 등 식품산업 전반에 관한 기초부터 식품의 개발, 제조, 가공, 유통, 기획, 판매 등, 식품에 대한 모든 지식을 습득할 수 있는 자격을 말한다.

시험을 보려면 반년 정도의 양성 연수를 받아야 한다.

1급~3급까지 있으며 연수를 잘 받아두면, 시험 합격률이 상당히 높다.

1급: 경영과 관리

2급: 품질과 제조

3급 : 식품의 특성/ 영양

1. 소자이공장 HACCP
(위생관리 위험도 분석) 관리
2. 냉동식품의 기술
3. 응용영양학
4. 식품의 관능 평가
5. 노동과 안전
6. 식품 공장 경영론

1. 소자이공장 위생관리
2. 식품 표시와 규격
3. 식품위생과 미생물
4. 식품 포장
5. 원재료 및 가공식품의 저장
6. 식품 첨가물

1. 식품의 특성과 소자이
2. 식품안전과 식품위생
3. 식중독
4. 법령과 표시
5. 영양과 성분
6. 삶 기반과 영양

                                                               <소자이관리사 각 급의 시험 항목>



■ 일본에서 소자이는 일대 산업
“2020년판 소자이백서”에 따르면 2019년 소자이시장 규모는 10조 3,200억엔으로 10년 연속 시장 규모가 확대되고 있다. 소자이는 한국의 반찬류에 해당하는데, 슈퍼의 소자이코너뿐 아니라 택배 소자이도 인기를 끌고 있다. 바쁜 현대 사회인에게 조리된 상태로 판매되고 있는 소자이 수요는 높다. 또한, 코로나로 집에서 식사할 기회가 많아지면서 반찬 고민을 해결해주는 소자이를 찾는 사람이 늘어 앞으로도 소비증가는 지속될 것이다.
external_image

                                                <품목별 소자이 매출액 구성비>
                       자료출처 :  일본식량신문-2020/10/02-2020년소자이백서



■ 소자이관리사의 역할 / 기업별 합격자
최근 몇 년 일본식품업계는 식품의 위장표시나 안전성 관련 문제가 발생했다. 소비자들은 음식의 “안전성𐄁 신뢰성”에 매우 민감한 상태. 소자이관리사의 자격증 취득으로 소비자에게 안심감을 줄 수 있어 제품 선전에도 활용되고 있다.

또한, 식품업계에서 메뉴를 어떻게 작성하느냐는 매우 중요한데 맛은 물론 소비자들의 요구에 어떻게 대응할지 각 기업은 큰 노력이 필요하다. 소자이관리사 자격증을 따면 식품의 안전에 관한 법률이나 위생관리, 식문화 지식 등을 익힐 수 있다. 따라서 식품의 안전성과 개발을 위해 식품관련업계중에서는 소자이관리사의 자격취득을 장려하고 있어 앞으로도 소자이관리사의 주목도는 높아질 것이다.

순위

회 사 명

취득자 수

비 고

1

일본식연홀딩스(日本食研ホールディングス)

89

식품벤더

2

닛폰악세스(日本アクセス)

78

식품벤더

3

오타후쿠소스(オタフクソース)

63

식품제조업

4

미츠비시식품(三菱食品)

57

식품벤더

5

일본세이코(日本制粉)

51

식품제조업

                                                                   <“기업별 합격자” 기업순위 BEST5>


■ 시사점
식중독 발생으로 위생에 대한 의식이나 코로나로 인한 건강의식 등 소비자들의 “음식”에 대한 관심은 계속해서 향상되고 있다. 동시에 니즈도 변해가면서 새로운 상품개발에 여러 가지 지식이 요구되어진다. 일본음식업계 회사들은 이러한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소자이관리사자격증의 취득과 양성에 힘을 쓰고 있다.

일본에서도 2020년에 본격 실시된 HACCP(위생관리 위험도 분석)의 제도화나 새로운 식품표시기준의 이행 등 일본진출을 위해서는 대응해야 할 과제가 많다. 소비자에게 제품에 대한 안심과 신뢰성을 줄 수 있는 상품개발이 필요하며, 일본제도 대응을 위해 식품산업 전반의 지식을 가진 인재 양성에도 주목할 필요가 있다.




<자료 및 사진 출처>
일본식량식문-2020/10/2-소자이관리사 자격
자격Times-2020/05/26-소자이관리사란 어떤 자격?

'일본, 소자이관리사자격으로 식품안전성 향상' 저작물은 "공공누리 2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 등록된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키워드   #일본 #식품안전 #소자이관리사자격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