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07.06 2022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對태국 저탄소 식생활‧K-Food 수출 확대 모색

조회235

    태국 국가안보전략발전위원회및 동남아 최대 유통사 ‘CP All’과 협업

external_image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은 5일 태국 방콕에서 국가안보전략발전위원회 워라퐁 상아넷(Worapong Sanganet) 위원장을 만나 전 세계인이 동참하여 지구를 지키는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 글로벌 그린푸드 데이확산과 K-Food 수출 확대를 위한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현재 태국 정부는 2030년 온실가스 배출량을 2005년 대비 25% 감축을 목표로 일부 선도 기업 중심으로 저탄소 인증 제품 출시 확대 등 다양한 탄소 저감 노력에 나서고 있다.

 

현장에서 김 사장은 태국은 동남아 진출의 교두보라며, “공사가 보유한 먹거리 차원의 저탄소 식생활 노하우 전파를 통해 지구를 지키는 글로벌 그린푸드 데이확산 뿐만 아니라, K-Food 수출이 획기적으로 확대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공사 방콕지사(지사장 이주용)를 방문해 올해 주요 현안사항을 점검한 뒤, ()태국 농수산식품 수출 활성화를 위해 현장에서 공사의 역할을 강화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잇따라, 동남아 최대 유통사인 ‘CP All’의 꺼삭 차이랏미싹(Korsak Chairasmisak) 회장을 만나 K-Food의 태국과 동남아시장 진출 확대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향후, ‘CP All’은 태국 내 최대 편의점인 세븐일레븐뿐만 아니라, ‘마크로’(Makro), ‘로터스’(Lotus’s) 등 다양한 유통채널을 통해 한국 농수산식품 판매 확대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CP All’ 꺼삭 차이랏미싹 회장은 태국 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장에서 한국식품의 인기가 크게 높아지고 있다, “유행에 민감한 태국 MZ세대들에게 한국식품은 트렌디한 문화로 ‘CP All’도 공사와 협업을 통해 한국식품 입점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김 사장은 “‘CP All’ 전략적 협업을 통해 태국을 넘어 한국식품의 동남아 진출 확대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며, “태국을 거점 삼아 K-Food 수출이 전 세계로 확대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참고사진1) 태국 국가안보전략발전위원회 위원장과 간담회 사진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우측3번째), 워라퐁 상아넷(Worapong Sanganet) 태국 국가안보전략발전위원회 위원장(좌측3번째)

 

(참고사진2) 동남아 최대 유통사인 ‘CP All’과 간담회 사진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우측3번째), 꺼삭 차이랏미싹(Korsak Chairasmisak) CP All 회장(좌측3번째)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對태국 저탄소 식생활‧K-Food 수출 확대 모색' 저작물은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