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07.12 2022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베트남 최대 물류 거점 점검 및 K-Food 시장 확장 나서

조회312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베트남 최대 물류 거점 점검 및 K-Food 시장 확장 나서

external_image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은 지난 9일 베트남 북부 최대 물류거점인 하이퐁 항구에서 한국 농수산식품의 해상물류 현장 상황을 점검했다. 그리고 이달 완공 예정인 글로벌 종합물류기업 하나로TNS’의 물류창고를 둘러본 뒤, 현지 물류 인프라 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자리에서 김 사장은 국제유가 상승으로 인한 물류비 증가와 선박운임 급등에 따른 현장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공사의 물류지원사업 등으로 물류 애로를 해소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논의했다.

 

이어 베트남 3대 도시인 하이퐁시의 대표 프리미엄 유통매장인 이온몰’(Aeon Mall)과 공사가 함께 개최한 ‘K-Food 홍보 소비자 체험행사에 참석했다.

 

이번 행사에는 베트남에서 인기가 높은 대표 K-Food 떡볶이, 쌀과자, 쌀음료 등 쌀가공식품과 영유아음료, 두유 등 음료류를 선보여, 베트남 소비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는 MZ세대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김 사장은 “K-FoodK-Culture에 대한 현지인들의 높은 관심과 인기를 실감했다, “지난 5년간 국민총소득(GNI)이 약 2배 가량 성장한 하이퐁을 시작으로 프리미엄 K-Food의 소비기반을 확장해 베트남 전역에 한국 농수산식품 수출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 농수산식품의 베트남 수출액은 올해 5월말까지 37500만 달러로 지난해 대비 24% 증가해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

 

 

(참고사진1) ‘하나로TNS’ 현장 방문 사진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좌측 1번째)

 

(참고사진2) 이온몰 ‘K-Food 홍보 소비자 체험행사 현장 사진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우측 3번째)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베트남 최대 물류 거점 점검 및 K-Food 시장 확장 나서' 저작물은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