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07.05 2021

20개국 대상 K-Food 가정간편식 수출상담회

조회1151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이틀간 5백만 달러 수출 상담 달성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김춘진)는 지난 6월 29일부터 30일까지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하여 총 258건, 5백만 달러의 수출 상담실적을 거뒀다.

이번 상담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소비 트렌드 변화에 맞춰 가정 내 수요가 높아진 가정간편식(Home Meal Replacement, HMR) 및 관련 소스·장류 등의 K-Food를 중심으로 진행되었다.

상담회에는 미국, 중국, 프랑스, 인도네시아 등 20개국 75개사 바이어와 국내 수출업체 64개사가 참가하여 밤낮없이 온라인 상담을 진행하여 K-Food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특히, 매운맛을 보여주는 컵 또는 파우치 형태의 떡볶이·라볶이와 함께 즉석비빔밥 등 간편 조리제품에 대한 인기가 높았는데, 다양한 해외소비자의 입맛을 자극할 수 있는 맛과 신속 간편한 조리 방법, 할랄 인증 등 해외 시장 진출에 필요한 조건을 갖추고 있어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그 결과 상담회 현장에서 국내 떡볶이 수출업체가 아랍에미레이트(UAE) 바이어와 중동지역 수출개척을 위한 180만달러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오형완 수출이사는 “해외소비자의 변화되는 트랜드에 맞춰 온라인 수출상담회뿐 아니라 다양한 온라인 지원사업을 통해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우리 농식품의 수출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참고사진1) 2021년 제2차 온라인 수출상담회
(참고사진2) 떡볶이 수출업체-UAE 바이어사 수출 업무협약

'20개국 대상 K-Food 가정간편식 수출상담회' 저작물은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