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12.01 2021

딸기 전용 항공기, 싱가포르에 이어 홍콩까지 띄운다!

조회269

박주성 jspark@at.or.kr  

□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물류대란으로 딸기 수출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출 농가와 업체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딸기 전용 항공기를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ㅇ 딸기는 유통기간이 짧아 신선도 유지를 위해 수출물량의 95% 이상을 항공으로 운송하고 있으나, 항공물류 수요의 급증으로 딸기 수출 시즌을 앞두고 적재공간 부족 문제가 지속되었다.

  ㅇ 이에, 농식품부는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4월까지 항공화물 확보에 애로가 있었던 싱가포르를 대상으로 딸기 전용 항공기를 운영하여 수출 농가와 업체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 ‘20.12~’21.4월, 총 88회 운행, 전체 싱가포르 딸기 수출의 91%를 전용기로 수출


□ 농식품부는 노선 확대를 요구하는 딸기 수출업계의 의견을 반영하고, 최근 신남방 지역을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는 딸기 한류 열풍을 이어나가기 위해 올해는 딸기 전용 항공기 노선을 수출 1위 국가인 홍콩(수출점유율 32%)까지 확대키로 했다.

  ㅇ 이번 전용 항공기는 딸기가 본격적으로 수출되는 12월 1일부터 5개월간 홍콩은 매일 2회, 싱가포르는 주 5회(화~금, 일) 운행한다.

    * 전체 약 399대(홍콩 294대, 싱가포르 105대) 운행 예정, 총 5,985톤까지 수송 가능

  ㅇ 아울러, 전용 항공기를 이용하는 수출업체에 표준물류비의 7%를 추가 지원하여 물류비용 부담도 완화할 계획이다.


□ 농식품부 정현출 식품산업정책관은 “딸기 전용 항공기 운영을 통해 물류대란이라는 악조건 속에서도 한국산 프리미엄 딸기가 차질없이 수출되기를 기대한다.”라며,

  ㅇ “앞으로도 한국산 딸기의 수출 저변 확대를 위해 생산부터 수출 전 단계에 걸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딸기 전용 항공기, 싱가포르에 이어 홍콩까지 띄운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 등록된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키워드   #딸기 #홍콩 #싱가포르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