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03.03 2022

양귀비 씨앗의 안전성에 대한 FDA 규제 마련 촉구

조회368


작년 공익과학센터 (Center for Science in Public Interest, 이하 CSPI)는 FDA에 가공되지 않은 양귀비 씨앗 (Poppy Seeds)에 자연적으로 발생할 수 있는 아편 잔류물로부터 소비자를 보호할 수 있는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한 바 있다. 의료 전문가 및 오염된 양귀비 씨앗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6명의 피해자 가족이 함께 제출 한 규제 청원서에서 청원인들은 FDA가 아편 오염에 대한 최대한도를 설정하고 수입 종자에 대한 통제 방안을 마련함으로써 미국 내 양귀비 종자의 공급망을 점검할 것을 요청하였었다. 

베이킹에 사용되는 양귀비 씨앗은 모르핀과 코데인을 포함한 아편제를 생산하는 식물에서 채취된다. 양귀비는 미국 내에서 합법적으로 재배할 수 없다. 미국에서 유통되는 양귀비 씨앗은 재배가 허용되는 국가에서 전량 수입 유통되고 있다. 씨앗 자체는 아주 적은 양의 아편류를 포함하고 있지만, 식물 잔해로 오염될 수 있으며 아편 오염을 안전한 수준으로 줄이기 위해서 세척 및 가공 처리가 필요하다.  

그렇지만 모든 수입업자가 적절하게 가공 과정을 거치지는 않으며, 일부 판매 업체들은 양귀비 씨앗을 양귀비 씨앗 차를 끓이기 위한 용도로 구입하는 소비자들을 위해서 세척되거나 가공되지 않는 상태로 판매하기도 한다. 이처럼 적절한 가공 과정을 거치지 않은 제품은 높은 수준의 아편류를 함유하고 있어, 소비자들이 우발적으로 과다 복용 상태에 빠지기도 하며, 건강에 위협을 받기도 한다. 

청원서를 제출한 청원자들 중에는 오염된 양귀비 씨앗을 섭취한 후 마약 양성 반응을 보였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은 이도 있었다. 뉴욕주 토나완다 (Tonawanda, NY)의 엘리자베스 도밍게즈 (Elizabeth Dominguez)와 뉴욕주 데퓨 (Depew, NY)의 제이미 실라코프스키 (Jamie Silakowski)는 임신 중에 아편류 제품을 사용하지 않았으나, 양귀비 씨앗이 함유된 제과제빵 식품을 먹은 후 양성 반응을 보였다. 

CSPI는 작년 이루어졌던 FDA 청원에 대한 업데이트를 요청하였다. FDA는 소비자, 주 공무원 및 양당 의원들의 관심이 증가함에도 불구하고 해당 청원에 대해 공공의 의견을 수렴한 것 이외에는 공식적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의견 수렴 절차를 통해 수집된 약 3,300개에 의견 중 대다수는 FDA가 아편에 오염된 양귀비 씨앗을 식품 공급에 허용하고 있다고 우려하는 개별 소비자의 의견이 차지하였다.

규제에 미온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는 FDA와 달리 유럽 규제 당국은 작년 양귀비 씨앗이 첨가된 제과제빵 식품에 대해 최대 모르핀 및 코데인 수치를 설정한 바 있다. 해당 조치는 7월부터 시행이 예정되어 있다. 미국에서는 법무부가 마약 관리법 위반 혐의로 양귀비 씨앗 개인 유통업체 최소 1곳을 상대로 단속을 추진하였으나, 해당 단속 조치 역시 종자 판매를 차단하기에는 미흡했다. 

작년 CSPI와 코네티컷 독극물 통제 센터 (Connecticut Poison Control Center)의 연구원들은 양귀비 씨앗 섭취와 관련된 피해에 대한 연구를 공동 저술하였다. 연구를 통해 미국에서 아편류 성분에 오염된 양귀비 씨앗으로 인해 과다 복용 20건과 19건의 사망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대부분은 2015년 이후에 발생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CSPI는 FDA의 식품 안전 및 응용영양센터 (Center for Food Safety and Applied Nutrition) 소장인 수잔 메인 (Susan Mayne)에게 보낸 서한에서 양귀비 씨앗에 대한 기준을 제정하는 것이 이러한 소비자 피해를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주장하였다. 

CSPI는 “식품 공급망을 통해서 소비자들이 위험한 정도의 아편류 성분을 섭취하지 못하도록 FDA가 미국 소비자를 보호할 기준을 수립할 때가 되었다.”라고 언급하며, “따라서 우리는 우리의 요청을 뒷받침하는 증거를 검토하고 우리의 청원에 대한 업데이트를 받기 위한 면담을 요청한다.”라고 서면으로 요청하였다. 


참조:

 Consumer group wants to know what FDA is doing about poppy seed safety

https://www.foodsafetynews.com/2022/02/consumer-group-wants-to-know-what-fda-is-doing-about-poppy-seed-safety/


 Injured families ask FDA to keep poppy seed imports free from dangerous levels of opiates

https://www.cspinet.org/news/injured-families-ask-fda-keep-poppy-seed-imports-free-dangerous-levels-opiates-20210205




'양귀비 씨앗의 안전성에 대한 FDA 규제 마련 촉구' 저작물은 "공공누리 2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 등록된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키워드   #미국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