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04.20 2022

뉴질랜드 초등학교내 설탕음료 금지 제안

조회373



ㅁ 주요내용


ㅇ 초등학교 내에서 설탕이 들어간 음료를 금지한다는 제안이 진행 중임


ㅇ 정부 제안이 채택되면 초등학교에서 설탕이 든 음료를 금지할 수 있음


ㅇ 제안이 실행되면, 초등학교 1~8학년 학생들은 물, 우유, 식물성 우유만 마실 수 있음. 교육부는 현재 학교 및 보건 전문가에게 제안에 대해 의견을 말해줄 것을 요청하였음


ㅇ 크리스 힙킨스 교육부 장관은 "아이들이 잘 먹고 잘 마시면 학습에 많은 이점과 좋은 결과가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말했음


ㅇ 연구에 따라 충치가 뉴질랜드 어린이들 사이에서 보고되는 가장 흔한 질병이라고 밝힘


ㅇ 교육부 장관 크리스 힙킨스는 2020년 9월부터 2021년 8월 사이 어린이 비만율도 크게 증가했다고 전함


ㅇ 설상가상으로 설탕 음료는 어린이 설탕 섭취량의 4분의 1 이상을 차지함


ㅇ 학교에서 건강한 음식과 음료를 장려하는 것은 다른 OECD 국가에서 일반적인 관행이라며, 건강한 습관을 장려할 수 있다는 증거는 아동의 발달 초기에 더 좋다고 밝힘


ㅇ 최초 제안으로 초등학교에서 건강음료 섭취를 늘리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으며, 정부는 중학교에서도 유사한 정책을 고려하고 있다고 덧붙임


ㅇ 정부와 교육부는 도입 장벽이 무엇인지에 대한 피드백을 원하고 있으며, 일부 학교에서 이미 건강 음료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힘. 의 취합은 8주 동안 진행되며 6월 2일에 마감됨



ㅁ 시사점


 ㅇ 건강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뉴질랜드 어린이 건강과 설탕의 연관성에 대한 문제가 대두. 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설탕음료 판매 금지를 검토하고 있으며, 중학교 까지 설탕음료 판매 금지 확대를 검토하고 있어 뉴질랜드 음료 시장에 진출을 희망하는 업체들은 현지 동향 파악을 통해 맞춤형 전략 및 제품 개발 필요



* 출처 : stuff(2022.03.29)

'뉴질랜드 초등학교내 설탕음료 금지 제안' 저작물은 "공공누리 2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 등록된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키워드   #음료 #뉴질랜드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