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수출뉴스

홈 뉴스 수출뉴스
04.28 2022

중국, 아이스크림 2.0 시대 돌입 - 맛과 건강 겸비

조회711

 여름이 다가오면서 성수기를 맞은 아이스크림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현재 아이스크림 시장의 가장 중요한 키워드는 ‘건강’이다. 저지방, 저당, 식물 기반, 영양성분 함유 등을 셀링포인트로 하는 제품들이 끊임없이 출시되며 아이스크림 업계 역시 식품시장 전반에 걸친 건강화 열풍에 편승하고 있다.

2021년 중국 아이스크림 시장규모는 1,650억 위안(약 31조원)으로 세계 1위를 차지하였다. <중국 아이스크림 업계 심층조사 및 발전추세 분석 보고서(2022년)>에 의하면, 중국 소비자의 소비력 상승에 따라 아이스크림 시장규모도 지속적으로 확대될 것이며 영양화, 건강화, 취미화, 고급화가 주요 키워드 및 발전 방향이다.


◯ 설탕 함량과 칼로리를 낮게

 알리바바그룹 산하 티몰 스몰블랙박스와 알리마마에서 공동으로 발표한 <온라인 아이스크림 소비 추세 보고서(2021년)>에 의하면, 중국 온라인 아이스크림 시장에서 저지방제품의 매출은 전년 대비 131%, 당류 함량이 0인 제품은 128% 증가할 정도로 아이스크림 업계는 건강화 열풍이 고조에 이르렀다.

 ‘천연 식품원료’,  ‘수입 원료’,  ‘**무첨가’ 또는 ‘** 낮은 첨가량’,  ‘** 함량 풍부’ 등 수식어의 제품이 이러한 컨셉에 맞춘 건강한 아이스크림 임을 의미한다. 최근 중국 아이스크림 인기 브랜드 종쉐가오(钟薛高)에서는 올해 신제품으로 소년 시리즈를 출시하였는데 이 제품들은 저칼로리를 기본으로 각각 저당, 고단백, 저지방을 특징으로 내세우고 있다.

external_image
출처: 종쉐가오


◯ 맛과 건강함의 밸런스

 단순히 맛있기만 하거나, 단순히 건강하기만 한 아이스크림의 제조는 쉽지만 맛과 건강함을 모두 갖춘 제품의 생산이 아이스크림 2.0 시대의 가장 큰 난관이다. 저지방, 저당 아이스크림의 문제점으로는, 유지방과 당 함량이 낮아 맛과 식감에서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기가 어렵다. 아이스크림은 고유의 청량한 식감에 유지방의 향, 달콤한 풍미 3박자가 잘 어우러져야 하는데 지방 대체 물질은 천연 지방의 향을 100% 구현할 수 없으며 감미료로 당류 물질을 대체하는 경우, 끝 맛이 쓰거나 단맛이 빨리 사라진다는 등이 문제가 존재한다. 맛과 건강함의 밸런스 사이에서 소비자의 니즈와 소비 심리를 파악하면서 신제품 개발에 신경 쓸 필요가 있다.


■시사점

 아이스크림은 여름철 간식에서 점차 계절 상관없이 소비되는 주류 인기 간식으로 자리잡고 있으며 아이스크림 시장 역시 건강화, 프리미엄화, 개성화 추세가 뚜렷해지고 있다. 이런 흐름에 발 빠르게 움직여 신제품을 출시하는 종쉐가오 등 현지 기업의 사례를 보며 한국 아이스크림 제조기업도 중국 소비자의 니즈에 부합하는 제품을 개발, 수출한다면 큰 인기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출처: http://www.foodaily.com/articles/26405

'중국, 아이스크림 2.0 시대 돌입 - 맛과 건강 겸비' 저작물은 "공공누리 2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 등록된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키워드   #유제품 #중국 #건강 #설탕 무첨가 #저칼로리 #아이스크림 #종쉐가오 #저지방 #유지방 #저당

관련 뉴스